여강 로타리클럽, 새 보금자리로 이웃사랑 전달

여강 로타리클럽, 새 보금자리로 이웃사랑 전달

   
   

이상현기자

북내면에서는 거동이 불편한 독거 어르신 댁에 새로운 보금자리를 선물했다고 전했다.

여강 로타리클럽(회장 이정일)의 도움으로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에게 골절사고를 일으킬 수 있는 문턱, 이용이 불편했던 화장실, 완만하지 않아 보행의 어려움이 있던 바닥 등 위험이 될 만한 요소들을 화장실 보수, 바닥공사, 문턱제거 등을 통해 생활하기 편한 보금자리를 마련해 드린 것이다.

 지원 받은 김 모 어르신은 “매번 집안에서 걸려 넘어져 골절이 생겨 혼자 거동하는데 어려움이 컸지만, 도움 받을 곳이 없어 너무 막막했다. 이렇게 아늑한 집으로 만들어주신 따뜻한 마음 잊지 않겠다”라며 마음을 전했다.

 북내면은 복지사각지대를 적극 발굴하고 욕구에 맞는 필요한 서비스를 연계해 대상자가 더 나은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

김윤성 북내면장은 “쾌적하고 새로운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주신 여강 로타리클럽에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면서 “이처럼 어려운 이웃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해 더불어 행복한 북내면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여주홍보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