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운영개시

여주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운영개시

   
   

이상현기자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코로나19의 효과적 대응을 위해 차를 탄 채 검사를 받을 수 있는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 선별진료소를 10일부터 20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드라이브 스루 이용시간은 오전10시부터 오후1시까지 탄력적으로 운영되며, 여주시 보건소 선별진료소 상담실을 통해 예약된 자차 운전 선별검사자에 한해 여주종합운동장 여주복합체육관 앞에서 검사받을 수 있다.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 선별진료소는 호흡기질환 유증상자가 자차를 타고 방문 시 차에서 내리지 않고 차량 창문을 통해 접수부터 문진, 진료, 검체 채취까지 신속하게 진행되는 방식으로 의료진과 대상자의 접촉을 줄여 교차 감염을 최소화하고 검사시간을 10분 내외로 단축시켜 안전하고 신속한 검사가 가능하다.

또 음압텐트 등 장비가 별도 필요하지 않고 소독과 환기시간을 단축시켜 효율적으로 빠르게 검체 채취가 가능해 대기시간 절약과 2차, 3차 감염차단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시관계자는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는 검사자와 의료진의 노출 최소화로 감염우려를 줄일 수 있다.”며 “기존 선별진료소는 1회 검사 후 소독 및 환기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었으나, 드라이브 스루 시행을 통해 보다 정확하고 신속한 검사가 이루어져 코로나-19 퇴치를 앞당기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여주홍보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