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도서관, 「북스타트 책꾸러미 택배서비스 시범사업」 선정

여주도서관, 「북스타트 책꾸러미 택배서비스 시범사업」 선정

   
   

이상현기자

여주시(시장 이항진) 평생교육과 여주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와 책읽는사회문화재단이 지원하는 “북스타트 책꾸러미 택배서비스”시범사업에 선정됐다.

북스타트는 “책과 함께 인생을 시작하자”는 취지의 독서문화운동으로 0-35개월 영유아들과 임산부들에게 두 권의 그림책이 담긴 에코가방을 선물하고 책읽어주기 등 후속 프로그램을 통해 아기가 책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지역사회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여주시는 2013년부터 이 사업을 시작하여 아기․부모․자원활동가․사서가 함께 하는 독서문화운동으로 자리잡았다.

이번 택배서비스 시범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도서관 방문이 어려운 영유아 및 임산부를 위해 책꾸러미 선물을 택배로 발송하는 서비스로 2020년 7월 24일까지 신청을 접수하여 370꾸러미를 선착순 배부한다.

참여대상은 여주시에 거주하는 0 ~ 35개월 영유아 및 임산부로 여주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신청서식을 다운받거나 워킹스루로 도서관에서 직접 서식을 받아 작성한 후 스캔하거나 사진을 찍어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여주시 평생교육과장(이원섭)은 “여주시 모든 어린이들이 책과 함께 인생을 시작할 수 있도록 체계적 사업을 추진해 영유아기 독서활동을 통한 평생 독서 습관이 형성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시립도서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되고 문의는 887-3310(여주도서관)로 하면 된다.
 



여주홍보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