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학동 제3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새로운 발돋움

오학동 제3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새로운 발돋움

   
   

이상현기자

오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김상희, 민간위원장 최석희)는 지난 11일 제3기 오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하 오학동협의체)위원 27명을 새로 위촉하고, 민간위원장, 부위워장, 감사, 간사와 분과장을 선출하여 오학동 복지사각지대 해소와 복지자원 발굴을 위한 새로운 결의를 다졌다.

 이날 오학동협의체 회의에서는 최석희 위원이 민간위원장으로 재신임 선출됐으며, 최석희 위원장은 지난 2기에 여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으로 많은 활동을 했으며, 특히, 「1인 1나눔계좌 갖기 운동」후원자 발굴에 열의를 가지고 올해 1,000명의 후원자 발굴을 목표로 삼고 있다.

 오학동협의체는 타지역 협의체와 달리 3개분과를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대상자 발굴분과에서는 대상자의 가정방문 시 분과위원과 공무원이 함께 동행하여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과 서비스연계에 동참할 예정이며, 사업추진분과와 자원연계분과에서는 희망온누리「1인 1나눔계좌 갖기 운동」후원자 발굴과 오학동 특화사업인 행복오학동 경로잔치, 김장나눔 축제 등 주민을 위한 맞춤형 특화서비스 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최석희 민간공동위원장은 “이웃이 이웃을 돕는 지역나눔운동 , “1인 1나눔계좌 갖기 운동을 활성화로 누구든지 나눔의 주체와 객체가 될 수 있는 나눔문화를 확산하여 오학동 주민이 행복한 맞춤형복지를 실현하는데 노력하겠다.”며 3기위원장 당선소감을 밝혔다.

한편, 오학동 “희망온누리 1인 1나눔 계좌 갖기 운동”은 현재 약 538여명의 개인과 단체, 기업들이 매달 1천원~ 300천원을 기탁하고 있다.
 



로컬뉴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