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남읍사무소와 골프장이 소통하며 코로나 19 관리방안 논의

가남읍사무소와 골프장이 소통하며 코로나 19 관리방안 논의

   
   

이상현기자

 7월 22일(수) 오후 2시 가남읍 행정복지센터 읍장실에서 『코로나19관련 관내 골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여주시에도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발생했으며 수도권 내에 확진자가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상황 속에 각종 체육시설 및 공공시설의 개관이 순차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어 지역사회 전파의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외부인의 방문이 많은 골프장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개최하게 됐다.

  간담회 내용으로는  방역관리자 지정 및 각 골프장별 방역관리 현황파악, 출입고객 관리 및 코로나19 선제적 소독 실시 현황 , 책임자 및 종사자의 방역 교육실시 및 직원숙소 소독 관리, 확진환자 발생시 매뉴얼 구축방안, 책임자, 종사자의 철저한 마스크 착용 및 손소독제 이용 등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으며 기타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의견을 나눴다.

 당일 김태섭 자유c.c 부지배인, 송충호  금강c.c 대표이사, 정창욱 아리지 c.c 총지배인, 조남철 동여주체력단련장 운영부장, 신해철 빅토리아골프클럽 지배인, 권정현 솔모로 c.c 총무팀장님 총 6명이 회의에 참석했으며 “자체방역활동 및 매뉴얼을 갖추고 코로나19에 확산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강대준 가남읍장은 “직접 방문해 본 관내 골프장에서 열화상 카메라 설치, 전 직원 마스크 착용 등 많은 노력을 해주시는 모습을 봤다. 코로나19 예방에 애써주시는 모든 관계자분들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가남읍과 관내 골프장과의 견고한 방역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적극 대응해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컬뉴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