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가남읍 삼군리 일회용 플라스틱 가공공장 화재

여주시 가남읍 삼군리 일회용 플라스틱 가공공장 화재

   
   

이상현기자

여주시 가남면 삼군리의 일회용 플라스틱 가공공장의 한 화물차량에서 원인을 알수 없는 화재로 1명 경상, 재산피해 1억8천만원의 피해가 났다

여주소방서는 통제단 가동 및 대응 1단계 발령과 동시에 전직원 비상발령 및 특수대응단을 현장에 파견했으며 현재 완진되었다.

 

 



사건 · 사고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