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대왕님표 여주쌀’ 첫 모내기 행사 열어

여주시, ‘대왕님표 여주쌀’ 첫 모내기 행사 열어

   
   

이상현기자

 ‘대한민국 유일의 쌀 산업특구’ 여주시가 지난 3월 15일 우만동 소재 홍기완 농가에서 2019년도 첫 모내기를 실시했다.

  여주시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 주관으로 진행된 2019년 첫 모내기 행사는 이항진 여주시장, 정병국 국회의원, 유필선 여주시의회의장, 경기도의회의원, 여주시의회의원, 유관기관 단체장 등 50여명이 대왕님표 여주 쌀 생산을 위한 첫 걸음을 함께했다.

  이날 첫 모내기에 사용된 품종은 극조생종인 진부올벼로 식부면적 2,500㎡이며, 7월초 약 1,200kg의 벼를 수확할 예정이다.

  모내기 시연을 마친 이항진 여주시장은“전국 최초 쌀 산업특구 여주에서 임금님께 진상하던 고품질 대왕님표 여주 쌀 생산의 명성을 잇는 의미있는 첫 모내기 행사라고 생각한다”고 전하며, “고품질 여주쌀의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쌀 소비 촉진하고 농가 소득을 보장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여주시에서는 2014년부터 명품 여주 쌀 재배단지 조성사업 1,000ha를 지속 추진하고 있으며, 유색벼를 활용한 논그림 홍보 등을 추진하며 타 지역과 차별화된 대왕님표 여주 쌀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농업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