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농림지 돌발해충 방제 추진!!

여주시 농림지 돌발해충 방제 추진!!

   
   

이상현기자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이용기)에서는 최근 농경지와 산림지역에 발생해 농작물에 피해를 주고 있는 외래 돌발해충(미국선녀벌레 등)의 확산방지를 위해 돌발해충 방제약제를 공급하고 있다.

  외래 돌발해충 중 미국선녀벌레는 5월 초부터 알에서 부화해 10월까지 활동하며 나무 수액을 흡착하여 가지를 고사시키거나 분비물로 과일이나 잎에 그을음병 피해를 주고, 밭작물인 인삼, 콩 같은 농작물에도 큰 피해를 줄 수 있다.

  또한 농경지와 인근 산림지역까지 다양하게 이동서식 하는 특성이 있어 방제가 어려운 해충이다.

  여주시농업기술센터 박지윤 농촌지도사는 “따뜻한 겨울로 인한 월동해충의 증가와 더불어 돌발해충이 증가함에 따라 방제의 중요성을 강조했고, 발견 즉시 방제약제를 신청해 방제하고 PLS제도에 따라 정량이상은 절대 사용하시지 않을 것”을 당부했다.

- 방제약제 공급기간 : 2020. 7. 9 ~ 8. 10(약제 소진시 까지 선착순)
- 공급장소 : 각 읍.면.동 농업인 상담소 및 여주시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
 



농업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